최종 편집일 : 2020.02.20 (목)

  • 맑음속초2.1℃
  • 박무-5.0℃
  • 맑음철원-4.4℃
  • 흐림동두천-2.8℃
  • 흐림파주-2.8℃
  • 맑음대관령-6.1℃
  • 박무백령도2.4℃
  • 맑음북강릉3.2℃
  • 맑음강릉3.5℃
  • 맑음동해2.4℃
  • 박무서울-0.5℃
  • 박무인천1.3℃
  • 맑음원주-1.6℃
  • 구름많음울릉도3.6℃
  • 박무수원-0.1℃
  • 구름많음영월-2.9℃
  • 구름조금충주-3.1℃
  • 구름많음서산-0.9℃
  • 맑음울진0.4℃
  • 박무청주0.6℃
  • 박무대전-1.0℃
  • 맑음추풍령-2.7℃
  • 박무안동-1.9℃
  • 구름많음상주-1.7℃
  • 구름조금포항3.4℃
  • 구름많음군산0.6℃
  • 박무대구0.4℃
  • 박무전주0.8℃
  • 구름많음울산4.7℃
  • 구름조금창원2.3℃
  • 박무광주1.6℃
  • 구름많음부산6.1℃
  • 구름많음통영3.4℃
  • 박무목포1.8℃
  • 맑음여수5.3℃
  • 맑음흑산도6.0℃
  • 맑음완도4.2℃
  • 흐림고창-0.6℃
  • 맑음순천-1.0℃
  • 박무홍성(예)-1.5℃
  • 맑음제주7.0℃
  • 맑음고산8.1℃
  • 맑음성산7.1℃
  • 맑음서귀포6.2℃
  • 맑음진주-1.3℃
  • 흐림강화-0.9℃
  • 맑음양평-1.7℃
  • 맑음이천-2.5℃
  • 맑음인제
  • 맑음홍천-3.6℃
  • 맑음태백-4.4℃
  • 구름조금정선군-3.8℃
  • 구름많음제천-4.0℃
  • 맑음보은-3.0℃
  • 맑음천안-2.7℃
  • 구름조금보령1.2℃
  • 흐림부여-2.1℃
  • 맑음금산-2.7℃
  • 구름많음부안-0.2℃
  • 맑음임실-2.4℃
  • 맑음정읍-0.3℃
  • 맑음남원-1.6℃
  • 맑음장수-3.3℃
  • 맑음고창군-0.6℃
  • 구름많음영광군-0.7℃
  • 구름많음김해시3.1℃
  • 맑음순창군-1.4℃
  • 구름많음북창원2.8℃
  • 구름많음양산시2.5℃
  • 맑음보성군0.5℃
  • 맑음강진군0.8℃
  • 맑음장흥0.1℃
  • 맑음해남-2.4℃
  • 맑음고흥-1.6℃
  • 맑음의령군-1.5℃
  • 맑음함양군-2.7℃
  • 맑음광양시3.7℃
  • 맑음진도군2.2℃
  • 맑음봉화-2.8℃
  • 구름많음영주-1.7℃
  • 구름많음문경-2.0℃
  • 맑음청송군-3.2℃
  • 맑음영덕1.5℃
  • 구름조금의성-3.6℃
  • 맑음구미-0.5℃
  • 맑음영천-2.2℃
  • 구름많음경주시-1.4℃
  • 맑음거창-2.1℃
  • 맑음합천-1.9℃
  • 구름조금밀양-1.3℃
  • 맑음산청-2.3℃
  • 구름많음거제4.2℃
  • 맑음남해3.4℃
외국인 거주 서울은 영등포, 경기도는 안산 '최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외국인 거주 서울은 영등포, 경기도는 안산 '최다'

서울·경기도 울릉군 전체인구 80배

외국인 거주 서울은 영등포, 경기도는 안산 '최다' 

서울·경기도 울릉군 전체인구 80배
 

김상훈 국회의원_프로필 사진.jpg

 
  서울과 경기도에서 외국인이 가장 많이 사는 곳은 각각 어디일까?
  서울시와 경기도가 자유한국당 김상훈의원에게 제출한 등록외국인 현황자료에 따르면, 서울에서는 2018년말기준 전체 등록외국인 28만3,984명 중 영등포구에 가장 많은 3만5,822명이 거주하고 있고, 경기도에서는 2019년6월말기준 전체 등록외국인 41만1,798명 중 안산시에 가장 많은 5만6,789명이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과 경기도에 69만5천여 명의 외국인이 살고 있는 셈이다.
  서울의 경우 영등포에 이어 구로구에 3만3,989명, 금천구 2만104명 등 순이고, 경기도의 경우 안산시에 이어 수원시 4만1,223명, 화성시 3만9,938명, 시흥시 3만5,242명 등 순이다.
  지난 2016년말기준과 비교하면 경기도의 경우 불과 2년반 만에 3만7,875명이 증가했고, 서울의 경우 2016년말기준 2년 만에 1만543명이 증가했다. 2018년말기준 울릉군 전체인구 8,729명과 비교하면 서울과 경기도의 외국인이 울릉군 전체인구의 80배에 이르는 셈이다.
  김상훈의원은, “적정임금제 시범실시 이후 외국인노동자 유입이 급증하고 있고, 2020년 적정임금제가 전면적으로 시행되면 훨씬 가파른 외국인 유입이 예상된다.”며, “외국인 인구유입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만큼 범죄발생 등 민생치안에도 각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